강남구, 일본 의료관광객 유치 본격 시동

한국의학바이오기자협회 승인 2022.07.05 11:19 의견 0
X

강남구, 일본 의료관광객 유치 본격 시동


'그린 스마트 시티' 강남구(구청장 조성명)가 8월까지 일본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의료기관 특별 할인 프로모션을 진행한다.

지난달 정부의 외국인 관광객 입국 허용 조치에 따라 한국 관광을 위한 일본 내 비자 발급 열풍이 불면서 구는 일본 관광객을 겨냥한 본격적인 의료 관광객 유치에 나섰다.

이번 프로모션에는 강남구 15개 협력의료기관이 참여해 일본인 환자에게 인기가 높은 성형, 피부, 한방 등의 분과에서 최대 50%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.

또 의료관광 관련 상담 등 외국인 의료관광객을 위한 종합 서비스를 제공하는 '강남메디컬투어센터'에서는 글로벌 헬스케어 코디네이터의 무료 통역서비스를 지원한다.

강남구는 일본 SNS(인스타그램, 아메바블로그)와 각 의료협력기관 SNS, 인플루언서 등을 활용해 행사를 알리고 강남의 우수한 의료관광 인프라를 홍보하는 영상을 제작해 유튜브에 게시할 예정이다.

한편 구는 코로나19 사태 전인 2019년 국내 유입되는 외국인 의료관광객의 26.4%인 13만여 명을 유치해 전국 1위를 차지하며 '대한민국 의료관광 1번지'로 자리매김한 바 있다.

홍종남 관광진흥과장은 "구는 단계적 일상 회복에 발맞춰 해외 의료관광객을 선점하기 위해 외국인 대상 'SNS 이벤트', '온라인 의료상담' 등 다양한 홍보활동을 이어왔다"며 "코로나19로 억눌렸던 보상심리로 폭발적인 의료관광 수요 증가가 예상되는 만큼 선도적인 마케팅으로 '세계1등 의료관광도시 강남구'의 명성을 이어갈 수 있도록 하겠다"고 전했다.

(끝)

출처 : 강남구청 보도자료

저작권자 ⓒ 코리아 메디컬 바이오 리뷰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